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회 수 39 추천 수 0 댓글 0
Atachment
첨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여인의 아름다운 헌신 (마가복음12: 41-44)

 

41.예수께서 헌금함 맞은쪽에 앉아서, 무리가 어떻게 헌금함에 돈을 넣는가를 보고 계셨다. 많이 넣는 부자가 여럿 있었다.

42.그런데 가난한 과부 한 사람은 와서, 렙돈 두 닢 곧 한 고드란트 를 넣었다.

43.예수께서 제자들을 곁에 불러 놓고서,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내가 진정으로 너희에게 말한다. 헌금함에 돈을 넣은 사람들 가운데, 이 가난한 과부가 어느 누구보다도 더 많이 넣었다.

44.모두 다 넉넉한 데서 얼마씩을 떼어 넣었지만, 이 과부는 가난한 가운데서 가진 것

모두 곧 자기 생활비 전부를 털어 넣었다.

 

-오늘은 전교인이 십일조를 드리자고 하는 주일입니다.

헌금 설교가 부담인 것은 사실이나, 부담보다 더 중요한 것이 있다면 하나님이 기뻐하시고, 우리에게 더 많은 복을 주고 싶어서 그러신다는 것입니다.

 

-나의 행위 일거수 일투족을 다 주님이 보고 계십니다.

 

1. “헌금함에 돈을 넣는가를 보고 계셨다” : 예배자들을 보고 계셨다.

-예수님께서 헌금함 맞은 쪽에 앉아서 다 보고 계셨다고 했습니다.(마가복음 12:41).

이것은 불편한 진실일 수 있습니다.

내가 헌금하는 것을 주님이 다 보고 계시는 구나!’ 하면서 기뻐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내 마음까지 다 알아주신다고 생각해서입니다.

알아준다는 것은 정말 큰 위로와 힘이 됩니다. (목장모임도 이런 것입니다.)

주님이 우리의 물질생활 헌금생활을 알아주신다는 것은 정말 기쁜 일입니다.

 

-반대로 내가 헌금하는 것을 아무도 몰랐으면 좋겠다하는 생각을 하는 사람도 있습니다.

하지만 이는 바른 생각은 아닙니다,

하나님 앞에 드려지는 헌금은 가이드가 있어야 합니다.

그 가이드는 하나님이 보고 계신다입니다.

하나님이 보고 계시고 다 알고 계시기 때문에 기쁘게 할 수가 있는 것입니다.

 

2.예수님은 과부가 어느 누구보다도 더 많이 넣었다하심 : 작은 헌금, 큰 감동!

-예수님은 그 작은 헌금에도 큰 감동을 받으셨습니다, 큰 가치를 두셨습니다,

 

-예물은 믿음의 표현이고 나를 말하는 것입니다. 그 헌금에는 우리의 마음이 들어있습니다.

그래서 물질이 중요한 것입니다.

 

그들은 큰 환난의 시련을 겪으면서도 기쁨이 넘치고, 극심한 가난에 쪼들리면서도 넉넉한 마음으로 남에게 베풀었습니다. (고린도후서 8:2)”

 

-헌금이 있다고 많이 드리고 없다고 많이 못 드리는 것이 아닙니다.

크던 작던 연연하지 않고 자기 입장에서 최선을 다하는 그 과부의 헌금 두닢을 주님께서는 너무나 기뻐하셨습니다. 작은 것에 큰 감동이셨습니다.

-많이 있으면 많이 드리는 것은 당연하지만 없는 가운데 생활비 전부를 털어서 넣는 다는 것은 정말 힘든 일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액수보다는 우리의 마음을 보십니다.

 

3.십일조는 감사의 표현이다. : 감사와 믿음의 행위

-십일조는 법적이고 의무적으로 하는 것이 아니었습니다. 감사의 표현이었습니다.

감사는 믿음에서 나오는 것입니다.

 

심는 자에게 씨와 먹을 양식을 주시는 이가 너희 심을 것을 주사 풍성하게 하시고 너희 의의 열매를 더하게 하시리니 (고린도후서 9:10)”

 

-하나님은 우리에게 먹을 것을 주십니다. 그 양식 속에는 그 씨가 같이 들어있습니다.

그 씨는 따로 드려서 그 씨를 심어야 합니다. 그 씨는 내년을 약속하는 양식의 재료입니다.

십일조는 그 씨와 같습니다.

하나님이 나에게 주시는 생활비의 십일조는 씨. 종자에 해당되는 부분입니다.

농사꾼은 그 씨를 절대 먹어치우지 않습니다.

믿음으로 네가 심으면 내가 먹여주고, 입혀줄게. 내가 의식주 문제 해결해줄게해주시는 것입니다. 그 말씀을 믿고 감사해서 심는 것이 십일조입니다.

내가 그것을 먹어버리면 그 다음에 거둘 것이 없습니다.

그 말씀을 믿고 심는다면 하나님께서는 또 다른 풍성한 약속을 주시겠다는 믿음의 행위입니다.

 

-하나님께서는 시험에 보라고 하신 것이 2가지가 있는데 안식일과 십일조입니다.

 

-그래서 십일조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습니다.

십일조가 지출이 아니라 우리의 수입의 근원입니다.

우리에게 더 풍성한 삶을 살도록 하시는 주님의 놀라운 비밀입니다,

이 은혜가 모든 성도에게 있기를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7 [2021.05.09] 보아스와 룻의 가정 (룻기 4:18~22) file 배복식 2021.05.11 5
456 [2021.05.02] 모세와 어머니 요게벳 (출애굽기 2:1~10) file 배복식 2021.05.07 10
455 [2021.04.25] 사마리아를 순례하신 예수님 (요한복음 4:3~16) file 김상엽 2021.04.27 11
454 [2021.04.18] 승리의 비결 (여호수아 1:1~9) file 김상엽 2021.04.20 19
453 [2021.04.11] 형통한 자. (창세기 39:1~5, 23) file 김상엽 2021.04.13 20
452 [2021.04.04] 엠마오로 가던 두 제자. (누가복음 24:13~17) file 김상엽 2021.04.07 20
451 [2021.03.27] 내가 마시려는 잔 (마태복음 20:20~23) file 김상엽 2021.03.31 18
450 [2021.03.21] 변화를 경험하라. (에베소서 5:8~20) file 김상엽 2021.03.23 28
449 [2021.03.14] 하나님을 경험하라. (마가복음 11:12~24) file 김상엽 2021.03.17 31
448 [2021.03.07] 기억하고 명심하라. (신명기 8:1~10) 1 file 김상엽 2021.03.10 23
447 [2021.02.28] 율법과 은혜 (마태복음 20:1~16) file 유정선 2021.02.28 42
446 [2021.02.21]율법인가? 은혜인가? (마태복음19:16~24) file 유정선 2021.02.26 29
445 [2020.02.14]우리가 주님을 알자 (호세아6:1~7) file 유정선 2021.02.16 39
444 [2020.02.07]화평케 하는 자의 복 (마태복음5:9) file 유정선 2021.02.16 27
» [2021.01.31] 여인의 아름다운 헌신 (마가복음12: 41-44) file 유정선 2021.02.04 39
442 [2021.01.24] 하나님의 일과 사람의 일 (마태복음16:21-26) file 유정선 2021.01.28 77
441 [2021.01.17]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시편42편 1~11) file 유정선 2021.01.21 46
440 [2012.01.10] 걱정하지 말아라 (마태복음 6:25~34) file 유정선 2021.01.14 52
439 [2021.01.03] 소원의 항구 (시편 107:23~32) file 유정선 2021.01.14 43
438 [2020.12.27.] 시종일관 (요한계시록 22:13) file 배복식 2020.12.30 6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3 Next
/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