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l자녀 된 이 여러분, [주 안에서] 여러분의 부모에게 순종하십시오. 이것이 옳은 일입니다. 2"네 부모를 공경하라"고 하신 계명은, 약속이 딸려 있는 첫째 계명입니다. 3"네가 잘 되고, 땅에서 오래 살 것이다" 하신 약속입니다. 4또 아버지 된 이 여러분, 여러분의 자녀를 노엽게 하지 말고, 주님의 훈련과 훈계로 기르십시오.

불교에서는 자식들이 부모에게 보은해야 한다고 가르칩니다. 부모의 크고 깊은 은혜를 보답하도록 가르친 불교 경전인 父母恩重經에서 10대 은혜 어머니 품에 품고 지켜준 은혜, 해산 때 고통을 이기시는 은혜, 자식을 낳고 근심을 잊는 은혜, 쓴것을 삼키고 단것을 뱉아 먹이는 은혜, 진자리마른자리 가려 누이는 은혜, 젖을 먹여 기르는 은혜, 손발이 닳도록 깨끗이씻어주시는 은혜, 먼 길을 떠났을 때 걱정해 주시는 은혜, 자식을 위하여 나쁜일까지 감당하는 은혜, 끝까지 불쌍히 여기고 사랑해 주시는 은혜를 발췌해보았습니다.

유교에서는 삼강오륜 중 충효(忠孝)를 실천덕목으로 강조하고 있으며, 특별히 가정에서 잘 해야 사회가 밝아지고 국가가 발전한다고 가르칩니다. 가정윤리 중 가장 중요한 것을 로 잡았고 3가지 - 경제적 봉양, 부모의 마음 편안하게 해 드리기, 사후 부모이름 더럽히지 않기-를 반드시 해야 한다고 합니다.

우리가 믿고 신뢰하는 성경은 부모 교훈에 대해 어떻게 말하고 있을까요?

 

첫째, 자녀 된 이 여러분!: 부모에게 순종하십시오. 공경하십시오.

순종하다는 의미의 휘파쿠오(πακοω)문을 열다는 뜻을 갖고 있습니다. ‘듣다’, ‘복종하다를 순종하다는 단어와 같이 사용합니다.

사도행전 12:13-17 성도들이 열심히 기도하고 기적으로 베드로가 풀려나 문을 두드려도 듣지 못합니다. ‘영접하러 나오다는 단어가 순종입니다. 문을 열지 않는 이유는 자기생각으로 충만해 불순종하기 때문입니다. 부모님을 모시기 위해 우리의 마음을 열고 있는지가 순종입니다.

옳은 것은 로운 일입니다. 부모에게 순종하는 것이 하나님의 뜻인 를 이루는 것입니다. 공경을 원어적으로 생각해보면 가격을 매기는 것으로 부모의 가치를 높여드리는 일입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의 부모는 얼마짜리입니까? 값비싼 존재입니까? 하찮은 존재입니까? 여러분이 부모님의 가치를 매기는 것입니다.

얼마전 중국에서 노모를 생매장한 사건이 있었습니다. 구출된 노모는 자기 아들이 효자라 그럴 리가 없다며 아들에게 죄를 묻지 말라고 하십니다. 이것이 부모의 마음입니다.

 

둘째, “주 안에서 순종하라”: 제한적 순종하라

에베소서 6:1주님을 알고 성경공부를 하다보면 부모님이 얼마나 귀한 분인지 알게 됩니다. 하나님의 말씀 안에서 부모를 공경하고 효도하는 사람은 내 스스로도 얼마나 가치있는 귀한 존재인지 정체성을 회복하고 살아가게 됩니다. 우리 성도들에게는 이중국적이 주어집니다. 대한민국 국민임과 동시에 천국시민권을 가진 자입니다. 예수 믿으면 부모님이 한 분 더 생깁니다. 나를 낳아주신 부모님과 또 하나의 부모님이신 하늘아버지가 생기기 때문입니다. 땅의 부모님보다 가장 가치를 두고 높여드리고 말씀에 순종해야 할 대상은 하나님이십니다. 주 안에서 순종해야 합니다.

목사인 저도 자식들과 손주들에게 순종을 요구하고 받을 자격이 얼마나 될까? 의문스럽습니다. 부모가 자녀의 삶의 기준은 아닙니다. 부모는 언제나 부족합니다. 그럼에도 자식은 순종해야 합니다. 그러다보면 바르게 지도하지 못하고 순종을 강요하는 경우도 있습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성경을 알아야 올바른 자녀교육을 할 수 있습니다. 하나님 말씀을 떠나서는 바르게 지도할 수 없습니다.

 

셋째, 주 안에서 순종할 때 오는 결과: 열매가 풍성하다.

에베소서 6:3하나님께서 약속하신 주 안에서 순종한 결과입니다. 저희 8남매는 모두 예수님을 믿습니다. 모두가 물질적으로도 잘 되었고, 건강하며, 마음이 편안합니다. 내 모든 염려를 주께 맡기니 마음이 편안하고 건강할 수밖에 없습니다.

요한복음 15:4-7가장 중요한 것은 나무가 아닌 가지에서 열매가 맺힌다는 것입니다. 여러분 모두 하나하나가 하나님의 열매이고 귀한 존재들입니다. 열매는 그냥 맺히지 않습니다. 주 안에 머물러 있어야 합니다. 예수님이 나무이시고 여러분이 가지입니다. 열매가 애써서 맺히는 것이 아니라, 그저 가지에 붙어 있기만 하면 열매가 맺힙니다.

가정교회에서 가지에 붙어있는 방식은 3가지입니다. 목장모임 주일연합예배 삶공부입니다. 이 가지에 잘 붙어 있을 때 열매를 맺을 수 있는 것입니다. 3가지 중 하나라도 거절하면 열매가 없습니다. 코로나19로 인해 어쩔수 없이 온라인 예배를 드리고 있지만, 온라인교회는 불법입니다. 교회를 의미하는 에클레시아(ecclesia)는 하나님이 불러모은 공동체로서 모임 그 자체입니다.

갈라디아서 5:22-23주 안에 머물러 있으면 맺게 되는 열매는 성령의 9가지 열매- 사랑과 기쁨과 화평과 인내와 친절과 선함과 신실과 온유와 절제입니다. 엔크리스토(in Christ) 주 안에 있을 때, 저절로 주님을 닮아가 주님의 인격이 나타납니다. 그렇게 되길 주의 이름으로 축복합니다.

에베소서 6:4자식을 낳는다고 모두 부모구실을 하는 것은 아닙니다. 가르치는 방법이 달라야 합니다.

고린도전서 11:1내가 그리스도를 본받는 사람인 것과 같이, 여러분은 나를 본받는 사람이 되십시오. 사도바울이 고린도교인들에게 하셨듯이, 먼저 내가 하나님으로부터 가르침 받고 하나님의 사랑하는 자녀가 되어 자녀들에게 모델이 되어야 합니다. 하나님은 좋은 분이라고 소개하면서 자기자신은 쏙 빼 놓는데 이는 잘못입니다. 하나님은 영이셔서 볼 수 없습니다. 자녀들이 나를 통해 하나님을 알아가게 해야 합니다. 내가 주님을 본 받고 너희도 나를 본 받으라고 다리 역할하여야 합니다.

주님의 훈련과 주님의 훈계로 가르치라고 하였습니다. 주님의 말씀으로 을 보이라는 오늘 말씀을 기억하시고, 아이들에게 좋은 을 보여줄 수 있는 부모님이 되시면, 아이들은 더욱 부모님의 가치를 높여드리고 순종하고 공경하여, 서로 합력하여 을 이루실줄 믿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3 [2020.06. 28.] 첫 열매로 주님을 공경하여라 (잠언 3:1~12절) [1] 배복식 2020.07.02 36
412 [2020.05.17] 보고 배운다 (고린도전서 11:1) [2] file 심미현 2020.05.21 59
» [2020.05.10] 부모와 자녀의 관계 (에베소서 6:1-4) file 심미현 2020.05.10 29
410 [2020.05.03] 자식을 위해서라면 (마태복음 15:21-28) [2] file 심미현 2020.05.08 43
409 [2020.04.26.] 너는 복의 근원이다 (창세기 12:1~5절) file 배복식 2020.04.29 41
408 [2020.04.19] 부활후의 행적(요한복음 21장 14절) 배복식 2020.04.22 24
407 [2020.04.12] 예수님의 부활은 사실인가?(마태복음 28:1~15절) 배복식 2020.04.16 32
406 [2020.03.29] 솔로몬의 위대한 기도 (열왕기상 8:22~26) 배복식 2020.04.02 44
405 [2020.03.22.]세상 위에 세상(바울편) (사도행전 27:10~20절) 배복식 2020.03.23 36
404 [2020.03.15.]이삭의 위기 대처 (창세기 26:1~6절) 배복식 2020.03.23 22
403 [2020.03.08] 이해와 용납 (마태복음 12장 1~8절) 배복식 2020.03.13 32
402 [2020.03.01.] 지렁이같은 너 야곱아 (이사야 41장 9~16절) file 배복식 2020.03.04 82
401 [2020.02.23] 벧엘로 올라가라 (창세기 35:1~7) file 박성후 2020.02.25 57
400 [2020.02.16] 오직 주님! (역대하 20:1~13) file 박성후 2020.02.18 61
399 [2020.02.09] 믿음으로 산다는 것 (디모데전서 6:11~12) file 박성후 2020.02.11 73
398 [2020.02.02] 미스바로 모여라 (사무엘상 7:1~12) file 박성후 2020.02.04 67
397 [2020.01.26] 참 된 행복 (시 1:1~6) file 박성후 2020.01.28 44
396 [2020.01.19] 미가의 신상과 레위인 (사사기 17장 1절~13절) file 박성후 2020.01.21 168
395 [2020.01.12] 하나님을 시험하라 (말라기 3:6-12) 심미현 2020.01.14 69
394 [2020.01.05] 동행(사도행전 7:9-18) file 심미현 2020.01.06 6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