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요약new

HOME > 설교와칼럼new > 말씀요약new

#바벨론에서 사는 방식 [다니엘 1:8-21]

8.다니엘은 왕이 내린 음식과 포도주로 자기를 더럽히지 않겠다고 마음을 먹고, 환관장에게 자기를 더럽히지 않을 수 있도록 해 달라고 간청하였다.

9.하나님은 다니엘이 환관장에게서 호의와 동정을 받도록 해주셨다.

10.환관장이 다니엘에게 말하였다. “너희가 먹고 마실 것을 정해 주신 분은 나의 상전이신 임금님이시다. 임금님께서, 너희의 얼굴이 너희와 같은 나이의 젊은이들보다 더 상해 있는 것을 보시게 될까 두렵다. 그렇게 되면, 너희 때문에 내 목숨이 임금님 앞에서 위태롭게 될 것이다.”

11.다니엘은 감독관에게로 갔다. 그 감독관은 환관장이 임명한 사람으로서, 다니엘과 하나냐와 미사엘과 아사랴를 감독하는 일을 맡은 사람이다. 다니엘이 그 감독관에게 요청하였다.

12.“부디 이 종들을 열흘 동안만 시험하여 보시기 바랍니다. 우리에게 채소를 주어 먹게 하고, 물을 주어 마시게 하여 보시기 바랍니다.

13.그런 다음에, 우리의 얼굴빛과 왕이 내린 음식을 먹는 젊은이들의 얼굴빛을 비교하여 보시고, 이 종들의 요청을 처리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14.그래서 감독관은 그 말을 따라서, 열흘 동안 시험해 보았다.

15.열흘이 지났을 때에 보니, 그들의 얼굴빛이 왕이 내린 음식을 먹은 젊은이들의 얼굴빛보다 좋고 건강하여 보였다.

16.감독관은 그들에게 지정된 음식과 마실 포도주를 주지 않고, 채소를 계속 주어서 먹게 하였다.

17.하나님은 이 네 젊은이들이 지식을 얻게 하시고, 문학과 학문에 능통하게 하셨다. 그 밖에도 다니엘에게는 환상과 온갖 꿈을 해석하는 능력까지 주셨다.

18.왕이 정하여 놓은 삼 년 동안의 교육이 끝나는 날, 환관장은 교육을 받은 젊은이들을 모두 느부갓네살 앞으로 데리고 갔다.

19.왕이 그들과 말하여 보니, 그들 가운데서 다니엘과 하나냐와 미사엘과 아사랴가 가장 뛰어났으므로, 그들로 왕을 모시게 하였다.

20.왕은 그들에게 온갖 지혜나 지식에 관한 문제를 물어 보고서, 그들이 전국에 있는 어떤 마술사나 주술가보다도, 열 배는 더 낫다는 것을 알았다.

21.다니엘은 고레스 왕 일년까지 왕궁에 머물러 있었다.

 

-영은 하나님의 말씀을 먹고 살아야 합니다. 성경을 꼭 읽으세요.

-다니엘은 바벨론에 가장 먼저 잡혀간 포로입니다.

 

1.다니엘의 시대적 상황 : 현실을 인정해야

-우리의 상황과 비슷합니다. 코로나가 빨리 종식되면 좋겠지만 점점 일상이 되어가고 있습니다.

-70년을 바벨론에서 포로생활을 하게 되었습니다. 하나님이 사랑하는 자녀들을 바벨론의 포로로 잡혀가게 허락하셨다는 것은 매우 슬픈 일입니다.

왜 이렇게 하셨을까요? 하나님말씀에 전혀 순종하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이 땅은 깡그리 끔찍한 폐허가 되고, 이 땅에 살던 민족은 칠십 년 동안 바빌로니아 왕을 섬길 것이다.(예레미야서25:11)”

-지금의 상황인 코로나가 과연 우연히 온 것인지 한번 생각하게 됩니다.

우리 믿는 사람들은 이 문제를 정직하게 하나님 앞에서 봐야 합니다.

-이 과정속에서 다니엘과 세 친구는 어떻게 접근을 했는지 우리의 현실과 접목시켜 생각해 보면 좋겠습니다.

 

2.원수들의 도전: 다니엘은 뜻을 정하다

-다니엘은 왕의 음식을 거절하고 먹지 않기로 뜻을 정했습니다.(다니엘서1:8)

-우리도 지금 상황에서 교회가 지켜야 할 일은 법에 순종하며 아주 잘 지켜야 합니다.

하지만 종교시설 국민의 안전신고제(구리시)“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지난 이태원클럽에서 성 소수자로 인해 코로나 19가 확산된 일이 있었는데 서울시에서 서울퀴어 문화축제 2가지를 열리도록 허락했습니다.

정부에서는 교회에 대해 안 좋은 인식을 심어주려고 노력하는 것처럼 느껴지기도 합니다.

계모임은 되고 교회 소그룹 모임은 안 되고, 노래방에서 노래 부는 것은 되고 소모임으로 모여 찬양 부르는 것은 되지 않는다고 하니.. 이는 기독교 탄압으로 보이기도 합니다.

-우리는 이러한 정부의 탄압 속에서 그것을 순응하고 소모임을 하지 않겠다고 하는 것은 옳은 결정은 아닌 것 같아 보입니다.

-하지만 그렇다고 해서 정부와 싸워야 하는 것은 절대 아닙니다!

 

3.다니엘은 결국 : 하나님과 사람에게 인정받았다.

-나라를 비판하며 맞서 싸우라는 것이 절대 아닙니다.

우리가 할 일은 가장 먼저 하나님 앞에 엎드리는 것입니다.

하나님! 이게 무슨 일 입니까. 이 어려운 난관을 우리가 어떻게 극복해야 합니까. 지혜를 주시옵소서!”

-하나님께 기도하면 하나님께서 그들의 마음을 바꾸어 주심을 믿습니다!

하나님이 이 나라를 다스리고! 하나님이 사람의 마음을 감동 시킬 수 있기 때문에! 하나님 앞에 매달리면 하나님이 그들의 마음을 바꾸어 주시면 됩니다!

왜 하나님의 능력과 권세와 사람의 마음을 바꾸는 그것을 믿지 않으십니까?!

하나님은 지금도 살아계십니다!

-하나님은 다니엘에게 더 많은 능력을 더 얹어 주셨습니다.(다니엘 1:17)

결국 다니엘과 세 친구는 제도와 싸우지도 않고 하나님으로부터 능력을 받아서 악을 선으로 이겼습니다.

-기도하고, 말씀 안에 있고, 성령 안에 있고 믿음으로 살아가면 하나님은 우리가 미래에 닥칠 고난이나 문제를 다스리게 해주십니다.

-다니엘의 하나님이 지혜와 능력을 주셔서 왕의 꿈을 해석하고 난 후 왕이 다니엘 앞에 절을 했습니다. 그리고 다니엘과 세 친구를 총리로 세웠습니다.

-우리가 방역을 잘 지키면. 그래서 교회가 단 한명도 코로나가 발생하지 않게 되면 국가는 항복할 것입니다. 그래서 더욱 잘 지켜야 합니다!!

그러니 우리는 더욱 하나님 앞에 매달려야 합니다. 기도할 때입니다!!

우리의 죄성과 우리의 게으름과 싸워야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17 [2020.08.02]너희도 이렇게 하라 (요한복음 13:12-17) newfile 유정선 2020.08.07 0
416 [2020.07.26]본질에 집중하라 [아모스5:4-6] file 유정선 2020.07.27 15
» [2020.07.19]바벨론에서 사는 방식 [다니엘 1:8-21] [1] file 유정선 2020.07.22 17
414 [2020.07.12]믿음은 선택이다 (사도행전 4장 16-21절) 유정선 2020.07.16 18
413 [2020.06. 28.] 첫 열매로 주님을 공경하여라 (잠언 3:1~12절) [1] 배복식 2020.07.02 23
412 [2020.05.17] 보고 배운다 (고린도전서 11:1) [2] file 심미현 2020.05.21 51
411 [2020.05.10] 부모와 자녀의 관계 (에베소서 6:1-4) file 심미현 2020.05.10 25
410 [2020.05.03] 자식을 위해서라면 (마태복음 15:21-28) [2] file 심미현 2020.05.08 39
409 [2020.04.26.] 너는 복의 근원이다 (창세기 12:1~5절) file 배복식 2020.04.29 33
408 [2020.04.19] 부활후의 행적(요한복음 21장 14절) 배복식 2020.04.22 21
407 [2020.04.12] 예수님의 부활은 사실인가?(마태복음 28:1~15절) 배복식 2020.04.16 21
406 [2020.03.29] 솔로몬의 위대한 기도 (열왕기상 8:22~26) 배복식 2020.04.02 34
405 [2020.03.22.]세상 위에 세상(바울편) (사도행전 27:10~20절) 배복식 2020.03.23 29
404 [2020.03.15.]이삭의 위기 대처 (창세기 26:1~6절) 배복식 2020.03.23 17
403 [2020.03.08] 이해와 용납 (마태복음 12장 1~8절) 배복식 2020.03.13 23
402 [2020.03.01.] 지렁이같은 너 야곱아 (이사야 41장 9~16절) file 배복식 2020.03.04 57
401 [2020.02.23] 벧엘로 올라가라 (창세기 35:1~7) file 박성후 2020.02.25 27
400 [2020.02.16] 오직 주님! (역대하 20:1~13) file 박성후 2020.02.18 44
399 [2020.02.09] 믿음으로 산다는 것 (디모데전서 6:11~12) file 박성후 2020.02.11 56
398 [2020.02.02] 미스바로 모여라 (사무엘상 7:1~12) file 박성후 2020.02.04 54


(16863)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포은대로 91-11(상현동) / Tel : (031)263-4002, 4021 Fax : 262-9912 / Pastor's E-mail : pkn54@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