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씀요약new

HOME > 설교와칼럼new > 말씀요약new

#당신은 건강하시나요? (마태복음 9:9-13)

9.예수께서 거기에서 떠나서 길을 가시다가, 마태라는 사라이 세관에 앉아 있는 것을 보시고 말씀하셨다. “나를 따라오너라그는 일어나서, 예수를 따라갔다.

10.예수께서 집에서 음식을 드시는데, 많은 세리와 죄인이 와서, 예수와 그 제자들과 자리를 같이 하였다.

11.바리새파 사람들이 이것을 보고, 예수의 제자들에게 말하였다. “어찌하여 당신네 선생은 세리와 죄인과 어울려서 음식을 드시오?”

12.예수께서 그 말을 들으시고서 말씀하셨다. “건강한 사람에게는 의사가 필요하지 않으나, 병든 사람에게는 필요하다.

13.너희는 가서 내가 바라는 것은 자비요, 희생제물이 아니다하신 말씀이 무슨 뜻인지 배워라. 나는 의인을 부르러 온 것이 아니라, 죄인을 부르러 왔다.“

 

-성경을 보다보면 예수님과 바리새인들과 부딪히는 부분들이 많이 나옵니다.

바리새인들은 성경은 아니지만 율법처럼 지켜온 것들이 있고, 새리, 과부 등을 부정하게 생각하고 교제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원수를 사랑하라고 하시고, 그들과도 함께 하셨습니다.

거룩한 삶이 무엇인지? 부정한 것이 무엇이지요?

 

1.마태를 제자로 부르신 예수님: 마태의 직업은 세리(세무직원)

-세리는 세금을 거두어 드리는 사람. 정직하게 하긴 힘들었던 직업이었습니다.

왜 예수님이 그런 부정한 사람을 만나고, 제자 삼고 하는지 바리새파 사람들은 예수님이 거룩을 깼다고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소외된 한 영혼, 한 영혼들과 함께 하시는 것을 좋아하셨습니다.

 

서로 마음을 써서 사랑과 선한일을 하도록 격려합시다(히브리서 10:24)”

 

2.바리새인들은 예수님을 비난함 : 예수님은 의사의 사명으로 응수하심.

 

건강한 사람에게는 의사가 필요하지 않으나, 병든 사람에게는 필요하다.(9:12)”

-예수님께선 왜 이런 비유를 들었을까요?

하나님께서 막으시면 아무리 이야기해도 알아먹지 않습니다. 하나님께서 열어주셔야 합니다.

-주님은 의사십니다. 병든자를 치료하시는 분이십니다.

우리주님은 우리를 치료하시는 분이십니다. 구원하시는 분이십니다.

병은 약보다, 용한 의사보다 그 것을 믿는 마음이 더 중요하다고 합니다.

우리에게는 스스로 치유할 수 있는 면역이 있다고 합니다. 의사를 믿고 맡기고 존중하면 더 나을 수 있습니다.

우리 하나님은 치유하시는 하나님, 전능하시는 하나님이십니다.


3.바리새인들은 건강한가? : 우리도 건강한가?

-하나님의 자비를 누가 받을 것인가? 너희가 진짜 의인인 것인가?

그 당시 사람들은 건강하고 의롭게 사는데 내가 왜 죄인이 되는가?’ 했습니다.

하지만 낮은 사람들은 절대적으로 하나님을 필요로 했습니다.

 

내가 바라는 것은 변함없는 사랑이지, 제사가 아니다. 불살라 바치는 제사보다는 어희가 나 하나님을 알기를 더 바란다.(호세야6:6)“

너는 풍족하여 부족한 것이 조금도 없다고 하지만, 실상 너는, 네가 비참하고 불쌍하고 가난하고 눈이 멀고 벌거벗은 것을 알지 못한다(요한계시록 3:17)”

-이게 그들의 실상이었습니다.

 

-마태복음 21장에 나온 첫째 아들 아니오하면서 나중엔 뉘우치고 순종했고

둘째 아들은 하고 갔는데 결국 불순종 했습니다.

누가 더 잘했느냐? “큰아들입니다.

처음에는 잘못됐으나 뉘우치고 하나님을 따르는 사람들이 더 귀한 사람들입니다.

 

우리가 정말 영적으로 건강한지요?

영혼의 의사이신 예수님을 강하게 붙드시길 바랍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24 [2020.09.20]와서, 나를 따라라 (마가복음 10:17-22) file 유정선 2020.09.23 1
423 [2020.09.13]당신은 행복하십니까? (이사야43:1-7) file 유정선 2020.09.17 12
» [20200906]당신은 건강하시나요? (마태복음 9:9-13) file 유정선 2020.09.09 14
421 [2020.08.30]일어나서 빛을 비추어라. (이사야60:1-5) file 유정선 2020.09.03 12
420 [2020.08.23]위기인가 기회인가 (요한복음4:3-18) file 유정선 2020.08.24 22
419 [20200816]가족 사랑의 방식 (마태복음15:21-28) file 유정선 2020.08.19 16
418 [2020.08.09]주재권을 드려라.(마태복음8:1-4) file 유정선 2020.08.09 14
417 [2020.08.02]너희도 이렇게 하라 (요한복음 13:12-17) file 유정선 2020.08.07 16
416 [2020.07.26]본질에 집중하라 [아모스5:4-6] file 유정선 2020.07.27 29
415 [2020.07.19]바벨론에서 사는 방식 [다니엘 1:8-21] [1] file 유정선 2020.07.22 24
414 [2020.07.12]믿음은 선택이다 (사도행전 4장 16-21절) 유정선 2020.07.16 24
413 [2020.06. 28.] 첫 열매로 주님을 공경하여라 (잠언 3:1~12절) [1] 배복식 2020.07.02 27
412 [2020.05.17] 보고 배운다 (고린도전서 11:1) [2] file 심미현 2020.05.21 55
411 [2020.05.10] 부모와 자녀의 관계 (에베소서 6:1-4) file 심미현 2020.05.10 27
410 [2020.05.03] 자식을 위해서라면 (마태복음 15:21-28) [2] file 심미현 2020.05.08 43
409 [2020.04.26.] 너는 복의 근원이다 (창세기 12:1~5절) file 배복식 2020.04.29 35
408 [2020.04.19] 부활후의 행적(요한복음 21장 14절) 배복식 2020.04.22 23
407 [2020.04.12] 예수님의 부활은 사실인가?(마태복음 28:1~15절) 배복식 2020.04.16 27
406 [2020.03.29] 솔로몬의 위대한 기도 (열왕기상 8:22~26) 배복식 2020.04.02 40
405 [2020.03.22.]세상 위에 세상(바울편) (사도행전 27:10~20절) 배복식 2020.03.23 31


(16863)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포은대로 91-11(상현동) / Tel : (031)263-4002, 4021 Fax : 262-9912 / Pastor's E-mail : pkn54@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