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조회 수 50 추천 수 0 댓글 0
Atachment
첨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걱정하지 말아라 (마태복음 6:25~34)

 

25.그러므로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목숨을 부지하려고 무엇을 먹을까 또는 무엇을 마실까 걱정하지 말고, 몸을 감싸려고 무엇을 입을까 걱정하지 말아라. 목숨이 음식보다 소중하지 아니하냐? 몸이 옷보다 소중하지 아니하냐?

26.공중의 새를 보아라. 씨를 뿌리지도 않고, 거두지도 않고, 곳간에 모아들이지도 않으나, 너희의 하늘 아버지께서 그것들을 먹이신다. 너희는 새보다 귀하지 아니하냐?

27.너희 가운데서 누가, 걱정을 해서, 자기 수명을 한 순간인들 늘일 수 있느냐?

28.어찌하여 너희는 옷 걱정을 하느냐? 들의 백합화가 어떻게 자라는가 살펴보아라. 수고도 하지 않고, 길쌈도 하지 않는다.

29.그러나 내가 너희에게 말한다. 온갖 영화로 차려 입은 솔로몬도 이 꽃 하나와 같이 잘 입지는 못하였다.

30.오늘 있다가 내일 아궁이에 들어갈 들풀도 하나님께서 이와 같이 입히시거든, 하물며 너희들을 입히시지 않겠느냐? 믿음이 적은 사람들아!

31.그러므로 무엇을 먹을까, 무엇을 마실까, 무엇을 입을까, 하고 걱정하지 말아라.

32.이 모든 것은 모두 이방사람들이 구하는 것이요, 너희의 하늘 아버지께서는, 이 모든 것이 너희에게 필요하다는 것을 아신다.

33.너희는 먼저 하나님의 나라와 하나님의 의를 구하여라. 그리하면 이 모든 것을 너희에게 더하여 주실 것이다.

34.그러므로 내일 일을 걱정하지 말아라. 내일 걱정은 내일이 맡아서 할 것이다. 한 날의 괴로움은 그 날에 겪는 것으로 족하다.

 

-우리는 부정적으로 사고하고 부정적으로 해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요즘 같은 상황에서는 더더욱 걱정과 불안을 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걱정보다는 즐길 시간, 여유를 가지는 시간, 감사하는 시간을 가졌으면 좋겠습니다,

 

1.”걱정하지 말고.... 걱정하지 말아라“ : 일곱 번 강조용법

-무려 일곱 번씩이나 걱정하지 말라고 이야기 하셨습니다. (마태복음 6:25~ 34)

-이전에 예수님이 헌금설교를 하셨습니다. (마태복음 6:19)

그 말씀을 하시고 나서 그러므로라고 하시면서 걱정하지 말라고 하셨습니다.

-인간의 수명은 우리에게 달려있지 않습니다. 하나님에게 달려 있습니다.

-예수님께서 말씀을 전하실 때에 주제를 일방적으로 정해서 하십니다. 하지만 예수님은

그 설교를 듣고 반응을 보일 우리들의 마음까지 다 알고 계십니다. 그래서 그 하나님의 말씀속에는 문제와 답이 다 있습니다.

 

-그냥 하나님의 말씀을 듣지 말고. 항상 하나님의 말씀이 문제가 되기도 하고 거기에 대해 주님께서 답을 주시는 하나님의 은혜가 있기를 축복합니다.

그래야 예배시간이 기다려지고 행복해 집니다.

 

 

2.“하물며 너희들을 입히시지 않겠느냐?” : 하나님 자녀의 정체성

-하나님은 당신의 자녀들을 반드시 책임져 주십니다. (마태복은 6:30)

-하나님께서 책임져주시고 든든히 붙들어 주시고 하나님 보호해 주는 축복해 주시는 것을

믿습니다.

 

3. “먼저 하나님의 나라와 하나님의 의를 구하여라” : 목적과 수단을 혼돈하지 않는 것.

-(마태복음 6:33)에 보면 먼저가 먼저 나오고 그 다음에 더하여 주신다고 하고 있습니다.

-걱정을 하는 이유는 사장님을 못 믿어서 그런 것입니다.

-하나님의 의를 구하는 것을 먼저 하면 먹고, 입고, 사는 것은 보너스로 다 주며 책임져 주시겠다고 하는 것입니다.

그래서 우선순위가 목적이 되야지 수단이 되면 안됩니다.

-염려는 부모에 대한 불신에서 오는 것입니다. 하나님에 대한 불신입니다.

예수님은 믿음이 적은 자들아라고 하셨습니다. 그래서 걱정하는 것입니다.

든든한 백을 믿고 사는게 자녀의 도리입니다.

 

너희 모든 염려를 다 주께 맡기라. 이는 그가 너를 돌보심이니라. 배드로전서 5:7

 

-우리가 해야 할 일은 본업에 충성하는 것입니다.

직장에서도 하나님 하듯 하면 됩니다.

 

-하나님은 당신의 자녀들, 하나님의 뜻대로 살아가는 성도들을 책임져 주십니다.

하나님을 믿고 살아가는 것이 목적이고 삶의 방식입니다.

그러면 하나님은 우리의 의식주 문제를 해결해 주십니다. 이것을 믿는 것이 성도입니다.

 

선한 일을 여러분 가운데서 시작하신 분께서 그리스도 예수의 날까지 그 일을 완성하시리라고, 나는 확신합니다(빌립보서 1:6)”

 

-한번 하나님의 자녀로 시작한 우리들, 또 올해도 말씀으로 시작했다면 끝까지 중심 잡고,

부정적으로, 불순종으로 가지 말고, 하나님의 뜻을 쫒아서 한번 해봅시다.

그러면 우리는 잘 될 수 밖에 없습니다. 막연한 이야기가 아닙니다. 믿으시고 승리합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454 [2021.04.18] 승리의 비결 (여호수아 1:1~9) file 김상엽 2021.04.20 1
453 [2021.04.11] 형통한 자. (창세기 39:1~5, 23) file 김상엽 2021.04.13 11
452 [2021.04.04] 엠마오로 가던 두 제자. (누가복음 24:13~17) file 김상엽 2021.04.07 14
451 [2021.03.27] 내가 마시려는 잔 (마태복음 20:20~23) file 김상엽 2021.03.31 15
450 [2021.03.21] 변화를 경험하라. (에베소서 5:8~20) file 김상엽 2021.03.23 25
449 [2021.03.14] 하나님을 경험하라. (마가복음 11:12~24) file 김상엽 2021.03.17 28
448 [2021.03.07] 기억하고 명심하라. (신명기 8:1~10) 1 file 김상엽 2021.03.10 20
447 [2021.02.28] 율법과 은혜 (마태복음 20:1~16) file 유정선 2021.02.28 42
446 [2021.02.21]율법인가? 은혜인가? (마태복음19:16~24) file 유정선 2021.02.26 28
445 [2020.02.14]우리가 주님을 알자 (호세아6:1~7) file 유정선 2021.02.16 38
444 [2020.02.07]화평케 하는 자의 복 (마태복음5:9) file 유정선 2021.02.16 25
443 [2021.01.31] 여인의 아름다운 헌신 (마가복음12: 41-44) file 유정선 2021.02.04 39
442 [2021.01.24] 하나님의 일과 사람의 일 (마태복음16:21-26) file 유정선 2021.01.28 77
441 [2021.01.17] 하나님께 소망을 두라 (시편42편 1~11) file 유정선 2021.01.21 44
» [2012.01.10] 걱정하지 말아라 (마태복음 6:25~34) file 유정선 2021.01.14 50
439 [2021.01.03] 소원의 항구 (시편 107:23~32) file 유정선 2021.01.14 42
438 [2020.12.27.] 시종일관 (요한계시록 22:13) file 배복식 2020.12.30 66
437 [2020.12.20] 메시야를 사모하는 사람들 (누가복음 2:22~28) file 배복식 2020.12.21 60
436 [2020.12.13] 보장의 은혜(요한계시록 21:1~8) file 배복식 2020.12.17 56
435 [2020.12.06] 감사와 알파 (누가복음 17:11~19) file 배복식 2020.12.10 8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23 Next
/ 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