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HOME > 나눔터new > 자유게시판

상업광고와 교회와 무관한 내용들이 너무 많이올라 옵니다. 자유게시판에 글을 남기시려면 홈피에 가입 로그인 하신 후에 작성해 주시기 바랍니다.

가정교회 운동은 주님이 꿈꾸셨던 교회를 회복하자는 운동입니다. 한 세대(30~40), 두 세대(70~80) 하다가 마칠 것이 아니라 주님이 재림하실 때까지 해야합니다. 이것이 가능할까요?

 

가능하다고 생각합니다. 다음 4가지를 잡으면 된다고 생각합니다.

 

첫째, ‘성경대로를 잡습니다. 가정교회 핵심가치는 34기둥이 아닙니다. ‘성경대로입니다. ‘성경이 그렇다면 그런 줄 알고, 아니라고 하면 아닌 줄 알고, 하라고 하면 하고, 하지 말라고 하면 안 하는’, 성경에 대한 단순한 이해, 성경을 향한 단순한 순종입니다. ‘성경대로를 잡기 위해서는 자신이 갖고 있는 고정관념이나 편견을 성경 구절을 인용하여 정당화 하려는 성향을 경계하고, 성경을 기록한 분의 의도를 발견하여 자신의 생각과 삶을 거기에 맞추어 변화시키는 습관을 들여야 합니다. 가정교회 사역에 있어서도 성경에 절대 권위를 부여하여 원칙, 관행, 신학 등을 끊임없이 성경에 비추어 점검하고 수정해야합니다.

 

둘째, 유동성을 잡습니다. 성경에 담겨진 진리는, 점진적으로 계시됩니다. 삼위일체 진리는 창세기로부터 계시록까지 담겨 있었지만, 3세기에 이르러 분명해졌습니다. 믿음으로 구원받는다는 진리도 신구약 성경 전체에 깔려 있지만16세기에 이르러 명확해졌습니다. 교회에 관한 진리도 마찬가지입니다. 가정교회가 현재로서는 가장 신약적인 교회라고 생각되지만, 세월이 지나 교회에 관한 새로운 계시가 발견될 수 있고, 그럴 때에는 가정교회를 버리고 새로운 계시에 순종해야 합니다. 이런 마음과 자세를 갖는 것이 유동성입니다.

 

교회 공동체의 최종적인 목표는 사랑으로 엮여 있는 삼위일체 하나님입니다. 그러므로 어느 교회도 주님이 꿈꾸시는 교회에 도달했다고 말할 수 없습니다. 이 목표를 향하여 발전해가고 있을 뿐입니다. 그러므로 가정교회 목회자들과 성도들은 변화에 익숙해야 합니다. 하나님의 뜻이라면 서슴없이 옛 것을 버리고 새 것을 잡을 수 있어야 합니다. 이러한 유동성은 조직, 사역, 예배에 반영되어야 합니다. 교회 정관도 변화에 맞추어 쉽게 수정할 수 있어야 하고, 교회 조직도 필요에 따라 쉽게 바꿀 수 있어야 합니다. 이렇게 하기 위해서는 가정교회 목회자들이 먼저 변화에 익숙해져야 합니다. 그리고 교인들이 변화에 익숙하도록 훈련시켜야 합니다.

 

셋째, 최영기 목사가 만든 원칙과 관행을 버릴 수 있어야 합니다. 제가 국제가사원장으로 섬기면서 만든 원칙들은 주님이 꿈꾸셨던 교회 모습으로 가는 한 단계에 적용되는 것이지, 절대적인 것은 아닙니다. 그러므로 하나님께서 새로운 지도자에게, 새로운 음성을 들려주시면 제가 만든 원칙이나 관행을 바꿀 수 있어야 합니다. 현재는 가정교회의 3축과 4기둥이 신약 교회를 특징짓는 가장 적합한 원리라고 생각되지만, 50, 100년이 지난 후 성경에서 새로운 원리가 발견되면 이것도 바꿀 수 있어야합니다. 가정교회 사역원이, 하나님의 필요가 사라졌는데 존속 자체가 목적이 되어버리는 기관이 되지 않도록,   가사원 사역은 자비량으로 섬기도록 정관으로 못 박았고, 가사원 건물도 짓지 않고 있습니다. 그러나 가정교회 정착과 확산을 위해 필요하다면, 우리가 자랑스러워하는 이런 전통도 버릴 수 있어야합니다. 가정교회 세미나 교안, 생명의삶 CD, 예수 영접 모임 DVD도 목회자들의 합의에 의하여 새로 만들어야 합니다.

 

넷째, 가정교회 사역에 기도가 가장 중요한  도구가 되어야 합니다. 가정교회 성공 여부는 목회자의 영성과 기도에 달렸습니다. 가정교회 목회자 모임에서 영성이 화두가 되고 있지 않는 이유는, 자랑처럼 들릴까 봐 모두들 말하기를 주저하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가정교회를 잘 하는 목회자들은 모두 기도의 사람들입니다. 목장 사역을 잘 하는 목자 목녀들도 기도의 사람들입니다. 주님이 꿈꾸셨던 교회를 회복하는 것이 인간의 지혜나 능력으로 이루어지겠습니까? 기도밖에 없습니다.

 

그러므로 가정교회 목회자들은 하루에 2~4시간 기도해야 합니다. 졸거나 잡념과 싸우더라도 상관 없습니다. 시간을 채우는 것이 중요합니다. 하나님의 임재 안에서 하나님께 시선만 향하고 있어도, 조는 가운데 하나님의 음성이 들리고, 잡념과 싸우며 드리는 기도에 응답이 있습니다.

 

우리는 모든 교회가 가정교회로 전환하기를 기대하지도 않고, 바라지도 않습니다.  우리가 추구하는 것은 선한 영향력입니다. 이 영향력은 동심원으로 그릴 수 있습니다. 영향력의 가장 핵심에 있는 것이 가정교회 원칙과 문화에 전적으로 동의하는 가사원 정회원들입니다. 다음 동심원은 가사원 일반 회원입니다. 다음은 가사원 회원은 아니지만 지역 모임에 참석하는 목회자들입니다. 다음은 가정교회 원칙을 배워서 자기 나름대로 변형하여 적용하는 목회자들입니다. 다음은 세미나 참석한 후 생명의삶만 도입하는 목회자들입니다. 다음은 구역장을 목자라고 부르고 구역 공과 공부 대신에 나눔 시간을 갖도록 하는 목회자들과 교회입니다. 이렇게 볼 때 가정교회는 이미 꽤 큰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다고 생각합니다.

 

이 영향력이 유지되기 위해서는, 핵심 멤버가 가정교회 원칙과 문화에 전적으로 동의하는 사람들로 구성되어야 합니다. 그렇지 않는 사람들을, 지명도가 높다든지, 큰 교회를 담임한다든지, 특정 사역 전문가라고 해서 지역 목자로 임명하거나, 세미나를 개최하도록 허락하거나, 가사원 임원으로 세워서 핵심 멤버로 만들면,  영향력이 오히려 약화됩니다. 이런 사람들과는 공동 목표를 위해 긴밀하게 협력하되 바깥 동심원에 속하도록 하는 것이 최선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 최영기 목사님의 국제가사원 원장으로 마지막 올리신 칼럼 공유해 봅니다. 박영란 2020.05.06 110
459 3초원 목자목녀 나들이 다녀왔습니다^^ [2] file 박영란 2019.11.04 261
458 안식월 잘 다녀 오겠습니다 박경남 2019.10.16 96
457 [공고] 수지제일교회 시행세칙 일부개정안 공고(2019.10.13) file 황은호 2019.10.14 1857
456 2020년 정책당회를 위한 자료제출 협조요청 file 황은호 2019.09.16 101
455 " 위봉교회" 국내선교사역 첫번째의 비전을 품게 하심에 감사~^^.. file 황은호 2019.08.10 246
454 [공고] 선교사역원 운영 및 관리규정 제정 공포하다 file 황은호 2019.07.22 140
453 우리 교회 홈페이지는 우리가 지키고 관리해야 박경남 2019.06.12 152
452 2019년 5월 18일(토) 효도관광 잘 다녀왔습니다~ [결산 공유] [2] file 황은호 2019.05.19 103
451 제556차 평신도 세미나를 마치고 (인도네시아목장 /고원영목자님,배복식목녀님) [3] 이혜진 2019.05.15 100
450 기도와 사랑에 감사드립니다. [2] 정은아 2019.05.14 109
449 556차 평신도 세미나를 다녀왔습니다. [4] 박기숙 2019.05.14 96
448 타이페이목장 김동식목자님,김복덕목녀님 감사하고 사랑합니다. [4] 이성우.최선집 2019.05.14 90
447 살라띠까 목장1 감사합니다. [4] 이명순 2019.05.13 84
446 제556차 평신도 세미나와 은혜로운 열방 목장 [3] 강태영,김모은 2019.05.13 75
445 스리랑카 목장에 이기원 목자님, 홍은희 목녀님 ~^^ 열린문교회 유순상임다. [4] 열리문교회 2019.05.13 74
444 556차 평세 태안기쁨목장 송재운목자, 황인숙 목녀님 감사합니다. [5] 조성운 2019.05.13 80
443 제556차 평신도 세미나를 다녀와서~~ [7] 권영인 2019.05.13 122
442 유영묵 목자님~~ 감사합니다 [3] 이은숙 2019.05.13 86
441 556차 평신도 세미나 : 예멘목장 다녀오겠습니다! [3] 김형욱 2019.05.13 103


(16863) 경기도 용인시 수지구 포은대로 91-11(상현동) / Tel : (031)263-4002, 4021 Fax : 262-9912 / Pastor's E-mail : pkn54@hanmail.net